수강후기

[역삼센터] 랭귀지큐브는 저의 종착지 같은 곳


랭귀지큐브 수강후기1.jpg

 





처음 함께 일하게 된 직장이 외국계 회사였습니다.


따라서 매일매일 영어로 자연스럽게 이야기를 나누고 일을 하는 사람들과 함께하게 되고

또 저 자신이 그런 상황에 놓이게 되면서 영어를 잘하는 사람에 대한 동경이 드는 동시에 영어를 잘하고 싶은 열망을 갖게 되었습니다.


그 이후 지금까지 거의 10년이 넘는기간동안 영어 공부를 한 것 같은데?

열정이 많은 성격에 반비례하게 게으른 부분이 많아 수업에 잘 참여하지 못했던것 같습니다.


사실 랭귀지큐브는 저의 종착지 같은 곳인데

일단 회사에 가까워 비교적 쉽게 수업에 참여할 수 있고

무엇보다 저를 전담해주시는 선생님을 통해 저의 부족한 점을 좀 더 집중적으로 보완하게 되었습니다.


또한 많은 학생을 상대하는 그룹이 아니고 저를 위해서만 수업을 준비해주는 선생님이 있다보니

게으른 저도 수업에 참석해야 한다는 책임감이 생기는게 가장 좋은 일인것 같습니다.



돈을 내고 다니는 것에 반대로 책임감을 느끼게 해준다는 것이

아이러니 하지만 저에게 영어를 계속 공부하게 되는 제일 중요한 요소가 되는 것 같습니다.


영어공부를 평생해야 된다고 하지만 앞으로 여기서 10배는 향상된 영어실력을 가지고 마무리 하고 싶네요. :)